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19년 전시지원 여성작가 홍향미-김민홍씨 선정

이승록 기자 leerevol@naver.com 2018년 11월 07일 수요일 10:30   0면
2019년 여성작가․기초 예술단체 전시지원 공모 대상자가 최종 선정됐다. 

제주도설문대여성문화센터(소장 고춘화)는 ‘2019년도 여성작가 및 단체 전시지원 공모 사업’ 최종 심사를 거친 결과 여성작가 공모분야에 홍향미, 김민홍 2명이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예술단체에서는 한국화 그룹 '이삭'이 선정됐다. 

총 12건에 대해 관련 외부 전문가 5명의 심사를 거쳐 최종 전시지원 대상자를 선정했다. 

도민들에게 예술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 여성 작가와 기초 예술단체의 활동 영역을 보장하고자 추진됐다. 또한 문화 예술 저변을 확대하고 여성 예술인들의 질적 성장을 촉진 시키고자 마련됐다. 

지원 작가(개인)로 선정된 홍향미씨는 서양화를 전공자로 가사활동 중 틈틈이 작품 창작에 몰두하며 제주풍경에 대한 색면 회화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그녀는 최근 기획전 '행복한 동행/제주', 석사학위청구전 'Landscape in jeju-color/제주'에 참가하며 활발한 활동을 재개하고 있다.

김민홍씨는 한국화를 전공했으며, 결혼과 육아로 10여 년 동안 붓을 놓고 자신을 잊고 살아왔다고 말하는 작가이다. 미술계에 재기를 꿈꾸던 차에 이번 공모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그녀는 '2015 아크코리아 부스 개인전'과 '섬여백 단체전'에 참가하며 창작의 명맥을 이어왔다.

예술단체 지원분야에 선정된 한국화 그룹 '이삭'은 한국화를 전공한 여성작가 동호회이다. 이는 지난 2001년 창립돼 2011년까지 10회의 전시를 이어갔으나 회원 절반 이상이 출산과 육아로 인해 전시회가 잠시 중단됐다가 다시 활동을 재기하는 동호회다. 이들은 이번 예술단체 대상자로 선정돼 내년 전시도 이어갈 수 있게 됐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http://www.jejusori.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년 전시지원 여성작가 홍향미-김민홍씨 선정 sns